방통위, 다음달 위성DMB 주파수 회수…4월 이통용으로 할당



방송통신위원회는 20일 전체회의에서 SK텔링크가 반납한 위성DMB용 주파수를 3월 중 회수하고 잔여기간에 대한 할당대가를 반환하기로 결정했다. 


이번에 회수되는 주파수는 2.6GHz 및 12GHz 대역 등 100㎒폭으로 SK텔레콤에 위성DMB 위성망 임대용으로 할당된 것이다. SKT는 이 주파수를 위성DMB 서비스를 제공하는 자회사 SK텔링크에 임대했다. 


하지만 SK텔링크는 스마트폰 보급 증가 등으로 인해 위성DMB 가입자가 급감하자 지난해 8월 서비스를 중단하고 해당 주파수를 반납한 바 있다. 


방통위는 다음달 중 주파수 회수를 마무리하고 4월 중으로 이동통신용 주파수로 할당할 계획이다. 이와 함께 방통위는 주파수 조기회수로 잔여기간에 대한 할당대가 21억 5000만원을 SK텔레콤에 반환할 예정이다.



*몽이아빠 曰,

좀 아쉽군요. 통합 TPEG 등 부가 서비스 쓰고, 지금 지상파에서 하는 Smart DMB 등 방통 융합 모델로 활용하면 적자는 면했을 텐데 말입니다. 쩝

어차피 통신사(SK)가 방송채널 쓰는 것 자체가 문제였어요. 유료인 위성파 바보만들며 지상파DMB 공짜로 뿌린 것도 그렇고...첫 단추가 중요한 겁니다.

여기선, "네비家 몽이아빠"
navikorea@gmail.com